News
캠퍼스 클릭
캠퍼스 소식
캠퍼스 정보
캠퍼스 마당
[대구보건대학교] 대구보건대학교 출신 배주영씨, 중국 국가대표 쇼트트랙 트레이너 선발
스크립하기 내 스크립보기 주소복사하기 프린트
0
조회 269 

대구보건대학교 출신 배주영씨, 중국 국가대표 쇼트트랙 트레이너 선발

 

입학학기 전 목표했던 물리치료사 국가공인 자격증 취득과 스포츠 전문분야 트레이너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았습니다. 간절한 꿈은 대구보건대학교라서 이루어 졌습니다!”

 

대구보건대학교(총장 남성희) 물리치료과를 올해 2월에 졸업한 배주영(40)씨가 중국 국가대표 쇼트트랙 선수단 트레이너로 선발됐다. 배씨는 오는 3월 출국해 국가대표 선수들이 경기에서 최선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부상 방지와 건강관리 전반을 관리를 맡고 사고가 발생했을 때 즉각적인 현장 치료와 처치를 돕게 된다.

 

배주영씨는 스포츠과학 분야 석사 출신인 학력유턴자로 2016년 대구보건대학교 물리치료과로 재입학했다. 국가대표 트레이너 선발까지 낮에는 운동처방사로 야간에는 학업을 이어 나가는 주경야독의 힘든 과정을 이겨낸 결과라 더욱 값지다.

 

배씨는 체육관련 학과를 졸업하고 재활전문 병원에서 야구, 축구, 농구, 배구, 씨름, 태권도, 유도, 쇼트트랙, 피겨스케이팅, 우슈, 테니스, 수영 등 전문 선수들의 재활운동을 6년간 담당했다. 전문 체육인들에게 성실성과 신뢰를 바탕으로 입소문을 타면서 중국 국가 대표팀까지 알려져 오퍼를 받았고 타진하게 됐다. 현재는 대구지역 소재 운동센터 대표로 활발히 활동하면서, 전문 스포츠 선수와 일반인들의 재활과 트레이닝을 담당하고 있다.

 

배주영씨는 대구보건대로 유턴은 필연이었다고 말했다. 트레이닝과 재활운동 분야에서 실력은 인정받았지만 환자를 직접 케어하는 데는 한계를 느꼈다. 국가공인 자격증(정확히 표현하면 면허증(License))을 가진 스포츠 물리치료, 재활운동관련 파트는 전문가인 물리치료사와 팀닥터의 중심인 의사와 함께 각종 경기단체와 지자체 운동 팀에 녹아들어 선수들의 운동 능력 향상을 위한 업무를 관장 할 수 있기 때문에 재입학을 결심하게 됐다고 말했다.

 

, 스포츠 현장에서 국가공인 자격을 갖춘 물리치료사나 의사를 제외하고 자격이 없는 무자격 트레이너들이 엘리트 분야 등 생활체육 선수들의 건강과 부상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상황들이 이뤄지고, 이로 인해 불미스러운 일들이 종종 일어난다고 전했다.

 

배씨가 경험해본 물리치료학의 장점은 세분화 되어 있는 전공과 임상에서 다양하게 축적된 운동 처방 케이스를 꼽았다. 전공도 스포츠 테이핑, 스포츠 마사지, 스트레칭, 도수치료, 전기치료, 수치료, 정형외과 등 신경계까지 넓은 범위와 물리요법적 기능·재활훈련, 기계·기구를 이용한 물리요법적 치료, 도수치료, 도수근력(손근력관절가동범위 검사, 마사지, 물리요법적 치료에 필요한 기기·약품의 사용·관리, 신체 교정운동, 온열·전기·광선·()치료 등 수많은 치료 방법에 대해서도 소개했다.

 

체육학부에서 배우는 스포츠의학, 스포츠재활 분야는 전문적인 물리치료학의 해부학과 비교한다면 깊이가 다를 뿐더러 현장에서는 적용하기 힘들다고 전했다. , 다른 물리치료학의 강점은 국가공인 자격증이라고 밝혔다. 면허가 있고 없고의 차이는 임상 현장에서는 극명하다면서 스포츠 분야와 아마추어, 프로팀, 국가대표 트레이너도 물리치료사의 자격, 면허에 대해 시대적 요구에 맞게 규정하고 있다고 말했다.

 

물리치료과 학과장 이재홍 교수(52)한 국가를 대표하는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과 관리를 담당하게 된 배주영 학생의 개인적 영광이기만 하지만 우리대학의 자랑이자 학과의 경사다, “만학도로 입학해 힘든 역경을 이겨내고 고진감래의 멋진 성적표를 받아든 배주영 학생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면서, 학과에서는 우수한 교수진과 교육환경, 커리큘럼을 바탕으로 국내와 국제적 물리치료 전문인 양성을 위해 지속적인 관리와 개선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배주영씨는 "운동과 치료를 접목시켜 재활분야 1인자가 되고 싶다""국제경기에서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위해 부위별로 나눠 유연성 있고 탄탄한 근육을 만드는 프로그램으로 건강 관리 뿐만 아니라 마음까지 보듬어 줄 수 있는 최고의 트레이너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 강석경 기자

 
기존에 사용중인 SNS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해당 기사를 자신의 SNS계정으로 보낼 수 있습니다.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경북대학교] 경북대 19일 2021년 2월 박사학위수여식 개최
[한양대학교] 한양대 유럽아프리카硏, 코로나 시대 맞아 아프리카 재조명
캠퍼스 소식 기사목록 보기
 
  캠퍼스 소식 주요기사
[경북과학대학교] 한국메이컵직..
[대구과학대학교] 측지정보과, ..
[대구가톨릭대학교] 대가대 ‘안..
[영남대학교] “그 누가 아무리 ..
[경북전문대학교] 총동장회 경과..
[문경대학교] 도자기공예과 ‘경..
[대구보건대학교] 창업경진대회 ..
[문경대학교] 사회복지과, 제 7..
 
 
작성자
대학연합신문
unnews@hanmail.net
메일보내기
[이전] 1 2 3 4 5 [다음]
회사소개개인정보처리방침청소년보호정책제휴/고객문의FAQ기사제보명예기자신청
주식회사 위드커뮤니케이션즈 발행인 김영일 편집인 조병섭 사업자번호 504-81-78066 대구광역시 수성구 무학로27길 52-10(지산동)
제보 및 광고, 각종문의 : 053-765-4765Fax. 053-767-4766 / 010-4733-0195 [ 사업자정보확인 ]
E-mail : unnews@hanmail.net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박요한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영일 등록번호 : 대구, 아00150 (등록일 2014.07.07)
Copyright 2014 (c)대학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